광양문화원은 갑진년 정월대보름을 맞아 우리지역 고유 전통놀이 축제를 열었다. 사진=정경환

광양문화원은 갑진년 정월대보름을 맞아 우리지역 고유 전통놀이 축제를 열었다.

광양문화원(원장 김종호)은 23일 문화원 광장에서 정월대보름 세시풍속놀이 축제를 열었다. 축제에 참여한 문화·예술계 인사와 시민들은 전통 민속놀이를 체험하고 우리 지역의 안녕과 번영을 기원했다.

축제는 본 행사 전 중마동 교육행복 봉사단의 정월대보름 민속음식 나눔과 윷점치기, 투호, 연날리기, 등 민속놀이와 복주머니 만들기 체험마당을 열었다.

광양읍 풍물단의 길놀이와 중마동 농협 예술단 강강술래, 광양의 자랑인 국악 3남매가 연주하는 퓨전국악으로 대보름 축제분위기를 돋구었다.

광양문화원은 갑진년 정월대보름을 맞아 우리지역 고유 전통놀이 축제를 열었다. 사진=정경환
중마 농협 예술단이 광양의 강강술래를 재현하고 있다. 사진=정경환

또한, 우리지역의 안녕과 번영, 시민의 화합과 행복을 기원하는 기원제가 있었다.

축제 개회사에서 김종호 문화원장은 “정월대보름 세시풍속놀이 축제가 전통문화 계승발전과 시민들의 화합과 자긍심을 고취하는데 뜻이 있다”면서 “매년 실시되는 행사에 지역 사회단체와 문화·예술인들의 참여가 큰 힘이 되고 감사하다”는 인사를 했다.

올해는 대보름 전 날 광양시 각 읍면 단위에서 달집태우기와 보름달보기 행사가 열린다. 예년과 달리 대보름 하루 전 23일에 행사가 열렸다.

문의 : 광양문화원(광양읍 매천로 829, 061-761-33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