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립미술관, 어린이날 특별 이벤트 ‘Oh! 5! 미술관’ 포스터. 이미지=도립미술관

전남도립미술관은 어린이날을 맞아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전남도립미술관(관장 이지호)은 어린이날을 맞아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마술과 마임 공연, 드로잉 체험, 퀴즈게임 등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과 미술관 무료입장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어린이날 특별 이벤트는 5월 4일부터 5일까지 이틀 간 도립미술관 실내·외 공간에서 운영하며 무료입장은 4~6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어린이날 이벤트 메인 프로그램 ‘탐정이 되어 미술관에 숨겨진 작품을 찾아라!’는 미술관에 숨겨진 7점의 작품을 찾아 퀴즈를 풀어보는 ‘미술관 작품 찾기’다. 어린이들은 미술관 곳곳을 누비며 작품에 대한 힌트를 찾고 탐구하는 과정을 통해 미술관에 전시된 작품을 스스로 이해하고 감상하는 능력을 키울 수 있다.

도립미술관 2층 어린이 체험 공간에서는 ‘얼굴’을 주제로 오브제를 만들어보는 창작 프로그램 ‘예술가의 얼굴’을 진행한다. 입체주의 화가 파블로 피카소 작품 속 인물화의 이목구비를 조합하여 나만의 입체파 얼굴을 만들어 볼 수 있다.

또한 미술관에서 바라보는 풍경과 상상력으로 독특한 풍경화를 그려보는 ‘풍경 드로잉’과 어린이날 미술관에서 즐거웠던 하루를 그림일기 형식으로 그려 공유하는 ‘미술관 그림일기’도 체험 공간에서 참여 가능하다.

미술관 지하 1층에서는 음악을 들으며 느껴지는 감정을 10×10cm의 작은 캔버스 안에 기하학적 형태와 다채로운 색감을 이용 추상적으로 표현해 보는 ‘미니 드로잉’을 운영한다. 아울러 미술관 야외 시민광장에서는 미술관을 방문한 누구나 체험할 수 있는 ‘당신을 그려드립니다II’, ‘우리 모두는 예술가입니다’, ‘Coloring Poster’ 등을 상시 운영한다.

어린이날 당일 공연 2편도 선보인다. 첫 번째 공연 ‘아띠 인 더랜드’는 이상한 나라 엘리스를 컨셉으로 마술, 벌룬 아트, 탭 댄스, 데빌 스틱 등이 어우러진 퍼포먼스를 펼친다. 두 번째 ‘다미르의 선물’은 1인 퍼포먼스 공연가 다미르 씨어터의 마술과 마임 공연이다.

전남도립미술관은 “어린이날을 맞아 미술관을 방문한 모든 어린이들이 맘껏 상상력을 펼치고 즐거운 추억을 쌓아가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어린이와 가족을 대상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마련해 현대미술의 가치와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지속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전남도립미술관 누리집(artmuseum.jeonnam.go.kr) 및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