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병관 관장이 어르신들께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윤광수

중마노인복지관(관장 정병관)이 지난 8일 이 복지관 강당에서 제52회 어버이날을 맞아 광양지역 어르신 250여명을 모시고 어버이날 기념행사 ‘孝사랑’ 행사를 개최했다.

포스코 마음이음 꽃꽂이 재능봉사단은 이날 복지관 입구에서 직접 만든 카네이션 250개를 행사장에 참석한 모든 어르신들께 달아드리며 분주한 모습을 보였다. 이날 행사는 카네이션 달아드리기, 기념식, 팔순잔치, 축하공연, 경품추첨, 무료급식, 노래자랑, 기념품 제공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는 지역사회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경로효친을 실천하고, 어르신들이 정서적·심리적으로 따뜻한 정을 느낄 수 있도록 준비된 자리였다.

포스코 마음이음 꽃꽂이 재능봉사단이 정성들여 만든 카네이션 250개를 어르신들께 달아드린 것을 비롯해 (재)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은 어버이날 효사랑 프로그램 지원사업을 통해 무료급식과 축하공연, 기념품으로 보온병을 제공했다. 12명의 직원들은 어르신들에게 감사 인사로 큰절을 드리며 고마움을 전했다.

80세 어르신들이 떡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사진=윤광수

또한, 어버이날 행사에 1945년생 팔순을 맞으신 어르신 20명의 팔순잔치를 함께 진행했다. 주최 측은 생신상을 준비하고, 떡케이크 커팅 및 축하선물을 전달했다.

팔순생신잔치는 포스코 인터내셔널 지정기탁사업으로 광양시 취약 독거노인 정서지지를 위한 프로그램으로 진행했다. 더불어 광양예총은 천기현 색소폰을 비롯해 가수 나광진·마리, 불나비 장구단 공연을 선보여 어르신들과 흥겹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키트 배달 후 어르신들에게 봉사자들이 꽃을 달아 드리고 있다. 사진=윤광수

이날 오후에는 ‘도시락배달사업’ 대상 광양지역 독거어르신을 위한 사랑나눔 키트를 전달했다. 이 행사는 중마노인복지관과 포스코1%나눔재단 광양제철소, 여수광양항만공사 협업으로 추진하는 ‘사랑나눔 행복실천 도시락배달 사업’의 일환으로 개최됐다.

포스코 자원봉사자, 여수광양항만공사 자원봉사자들이 자택을 방문해 김치, 바나나, 양말, 쌀과자, 식혜 등 건강증진 및 결식예방을 위한 물품을 전달하고, 어르신들께 카네이션을 달아드렸다.

정병관 관장은 “복지관을 이용하지 않은 독거 재가어르신 70명과 독거노인마음이음사업단 50명, 지역 저소득 푸드충전소 이용어르신 100명 등 지역 어려운 환경의 어르신들에게 어버이날 선물을 전달했다”며, “평생 가정과 사회를 위해 헌신하신 어버이 은혜에 감사를 표현하고 팔순을 맞이하신 어르신들께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