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가 농업인을 대상으로 맞춤형 컨설팅을 전하고 있다. 사진=광양시

광양시는 농업인들의 안정적인 소득향상을 위해 ‘지역특화품목 실용화 현장 컨설팅’을 지난 5일부터 추진하고 있다.

컨설팅은 품목별 전문가가 직접 영농 현장을 방문해 문제점을 진단하고, 농업인들의 애로사항에 대한 해결 방안을 제시하는 맞춤형 교육이다. 이번 교육은 일반적인 농업 교육과 달리 농업인들이 희망하는 시기에 현장에서 농업 환경을 관찰하고, 문제에 대한 처방식 컨설팅을 진행해 영농인들의 만족도가 높다.

지난해는 아열대과수, 플럼코트,화훼, 시설채소를 재배하는 농업인 72명을 대상으로 현장 견학과 컨설팅을 총 8회 진행했다. 이번 현장 컨설팅은 지역 내 시설과채류(토마토, 애호박, 딸기)를 재배하는 농업인들을 대상으로 시설하우스 환경 관리, 재배 기술, 병해충 관리에 대한 교육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종수 미래농업팀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농업인들의 애로사항이 해소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농업경쟁력 강화와 농업인 소득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 광양시 기술보급과(061-797-3562)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