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교 신발장을 소독하는 모습
광양시니어클럽(관장 반영승)이 공익활동형 노인일자리사업으로 '학교 신발장 소독 봉사단'을 운영하면서 학교 관계자들로부터 호평 받고 있다. 참여자들이 광양제철남초등학교에서 신발장을 소독하며 정리정돈하고 있다. 사진=한재만
정리정돈된 신발장 모습
신발장 소독 후 깔끔하게 정리 정돈된 모습. 사진=한재만

광양시니어클럽(관장 반영승)이 공익활동형 노인일자리사업으로 ‘학교 신발장 소독 봉사단’을 운영하면서 학교 관계자들로부터 호평 받고 있다.

광양시니어클럽이 현재 진행하는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은 시장형 4개, 취업알선형 1개, 사회서비스형 7개, 공익활동형 5개 사업 등 총 17개 사업이다. 이 사업에 1240명의 시니어들이 참가해 활동 중이다.

공익활동형 사업은 어르신들이 자기 만족과 성취감을 얻으며 지역사회 공익증진을 위해 참여하는 봉사 활동으로, 지속적인 사회참여 활동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건강개선, 사회적 관계증진, 소득보충 등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생활을 위한 복지적 성격이 강한 활동이다.

광양시니어클럽이 운영하는 공익활동형 사업단은 학교 신발장 소독봉사단을 비롯해 ▲우리동네 방역환경 봉사단 ▲스쿨 존 교통봉사단 ▲보육시설 및 아동시설 봉사단 ▲저탄소 환경지킴이 봉사단 등 5개다.

광양시니어클럽은 공익활동형 일자리에 640명의 시니어를 선발했는데, 학교 신발장 소독 봉사단에는 50명이 소속돼 있다.

학교 신발장 소독 봉사단은 광양읍, 중마동, 그외 지역 등 3개 권역으로 나눠 13개 학교에서 진행되고 있다. 광양읍은 용강초등학교 외 4개 학교, 중마동은 중마초등학교 외 3개 학교, 기타 지역(광영, 진상, 옥곡)은 광영초등학교 외 2개 학교와 금호동 광양제철남초등학교다.

이 가운데 광양제철남초등학교 임 연 교감은 3일, “학교 신발장 소독 봉사단 활동 이후 신발장 주변이 환하고 깨끗해져 만족한다”며, “광양시니어클럽이 지원해 주셔서 부족한 부분은 없다. 항상 감사할 따름”이라고 밝혔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