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중마동민간사회안전망가 사랑의 빵 200개를 기탁했다.

광양시 중마동민간사회안전망(회장 김수근)은 지난 6월 20일(수) 광양커뮤니티센터 7층에서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재)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이사장 김재경)에 수제빵 200개(20만원 상당)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빵은 봉사단 단원들이 빵을 만드는 방법을 배워 직접 만들고 포장한 것으로 관내 저소득 장애인들에게 배부돼 간식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광양시 중마동민간사회안전망 김수근 회장은 “관내 거동이 불편하거나 끼니를 챙기기 어려운 장애인들에게 맛있는 간식을 전달하기 위해 단원들이 정성을 다했다”며 “관내 소외된 이웃들이 빵을 먹으며 행복한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사랑나눔복지재단 관계자는 “매번 중마동민간사회안전망 단원들이 앞장서서 관내 소외계층들을 지원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보내주시는 수제빵은 관내 장애인사회복지시설에 잘 전달하여 장애인들에게 든든한 간식이 되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광양시 중마동 민간사회안전망 봉사단은 2020년부터 꾸준히 빵을 만들고 포장하여 어려운 이웃들에게 나눔을 실천해왔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